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이슈 경찰과 행정안전부

[단독]인천 송도 ‘칼부림 사건’… 경찰, ‘살인미수 등 혐의’ 일당 검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천 연수경찰서, 가해 남성 3명 구속영장 신청 방침

칼부림 피해 남성 2명… 병원서 입원 치료 중



헤럴드경제

인천 연수경찰서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이용경 기자] 인천 송도에서 칼부림 난동 사건을 일으켜 성인 남성 2명에게 중상을 입힌 혐의를 받는 일당 전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지난 26일 인천 송도에서 발생한 흉기 난동 사건의 가해자인 남성 3명과 여성 1명을 살인미수 및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상 특수상해 등 혐의로 입건하고 수사 중이라고 28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이들 가운데 남성 3명에 대해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26일 인천 연수구 송도동에 위치한 피해자 A씨(남성)의 사무실 건물 앞에서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는다. 또한 당시 A씨와 함께 있던 A씨의 동료 B씨에게도 흉기를 휘두른 혐의도 있다.

경찰은 현재 이들의 구체적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yklee@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