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이슈 영화계 소식

이제훈·구교환 '탈주' 163개국 개봉 길 열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북미에선 7월 5일 개봉 확정

이제훈·구교환 주연의 영화 '탈주'가 대만, 필리핀, 베트남, 영국, 프랑스 등에서 상영될 발판을 마련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급사 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는 선판매로 해외 163개국에서 개봉할 길이 열렸다고 28일 전했다. 일부 나라에서는 개봉일까지 확정됐다. 특히 북미에서는 한국과 비슷한 시기인 7월 5일 스크린에 걸린다. 배급을 맡은 웰 고 USA는 "자유를 추구하며 자신의 인생을 개척하려는 인간의 노력과 희망의 힘을 긴장감 넘치게 그려낸 영화"라고 평했다.

'탈주'는 내일을 위해 탈주하는 북한 병사 규남(이제훈)과 오늘을 지키는 보위부 장교 현상(구교환)의 목숨을 건 추격전을 그린 액션물이다.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과 시리즈 '박하경 여행기' 등을 연출한 이종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국내에서 7월 3일 개봉한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