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9 (수)

잊을 만하면 또 '연예인 리스크'...반복되는 거짓말 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가수 김호중 씨 음주 뺑소니를 비롯해 인기 연예인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는 사건이 잊을 만하면 한 번씩 터지고 있습니다.

처음부터 거짓말하며 오히려 사건을 키우는 경우가 많았는데 왜 이런 일들이 반복되는지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가수 김호중 씨의 뺑소니 사고가 이렇게까지 커진 건 첫 단추를 '거짓말'로 꿰었기 때문입니다.

음주운전 사고를 숨기고자 막내 매니저에 허위 자수를 종용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