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무소속 국회의장도 당원이 뽑나"...전문가 대부분 '우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최근 민주당에선 국회의장 경선에 투표권을 가진 의원들 외에 당원들의 의견을 반영하는 방안이 논의되고 있습니다.

원내 의사결정에 당원 참여를 확대하겠다는 취진데, 대부분 전문가들은 대의민주주의 체계를 뒤흔들고 정치의 양극화를 부추길 거라 우려하고 있습니다.

손효정 기자입니다.

[기자]
국회의장 경선에서 당원들의 압도적 지지를 받았던 추미애 당선인이 떨어지자, 일부 당원들은 '당을 떠나겠다', '표를 색출하겠다'며 실망감을 드러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