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가수 박보람, 사망원인 나왔다.. 국과수 "급성알코올중독" 추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지난달 갑작스럽게 숨진 가수 박보람(30)의 사망 원인이 급성알코올중독으로 추정된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소(국과수)의 최종 부검 결과가 나왔다.

23일 남양주남부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최근 국과수로부터 '(박보람) 급성알코올중독으로 사망에 이르렀을 것으로 추정된다'는 내용의 최종 부검 결과 보고서를 받았다.

사망 당시 박보람은 간병변과 지방간 등에 의한 질병으로 건강 상태가 좋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으나, 급성알코올중독 외에 다른 사망 추정 원인은 발견되지 않았다.

'급성알코올중독(acute alcohol intoxication)'은 짧은 시간 내에 갑자기 많은 양의 알코올을 섭취하여 나타나는 육체적, 심리적 이상반응으로, 알코올 명정 혹은 대취라고도 부른다. 혈중 알코올 농도가 치명적일 정도로 높을 경우에는 혼수상태나 죽음에 이를 수 있다.

박보람씨는 지난달 11일 오후 9시 55분쯤 남양주시에 있는 한 지인의 주거지에서 여성 지인 2명과 함께 술을 마시다가 쓰러져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보람씨는 2010년 Mnet TV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2′에 출연해 '최후 11인'에 들며 인기를 끌었다. 박보람씨는 2014년 '예뻐졌다'로 정식 데뷔해 꾸준한 활동을 이어오다, 지난달 3일 신곡 '보고싶다 벌써'를 발표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