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7 (월)

병사들이 뽑은 연예인 중 최고 행정보급관은 '마동석·유재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방일보, '최고의 행보관' 될 것 같은 연예인 설문조사

3위 배우 유해진, 4위 방송인 이수근, 5위 배우 김수현 순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혜진 기자 = 배우 마동석이 1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범죄도시4' 흥행 감사 쇼케이스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배급사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범죄도시4'는 개봉 22일째인 15일 오전 누적 관객 수 1천만 명을 돌파했다. 이로써 '범죄도시2'(1천269만명)와 '범죄도시3'(1천68만명)에 이어 한국 영화 시리즈 최초로 '트리플 천만'을 달성했다. 청소년 관람 불가 등급으로 유일하게 1천만명에 못 미친 '범죄도시1'(688만명)를 포함하면 시리즈의 전체 누적 관객 수는 4천만명을 넘어선다. 2024.05.16. jini@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국민MC 유재석 님이 행정보급관이라면, 용사들의 고민이나 불편한 점을 잘 듣고 빠르게 캐치해서 잘 케어해 줄 것 같습니다.”

"압도적인 피지컬과 카리스마의 마동석 님이 행보관이 된다면 군기를 잡을 땐 확실히 잡고, 쉴 땐 정말 재밌게 해줄 것 같아요."

병사들이 바라는 최고의 행정보급관은 어떤 모습일까? 이를 알아보고자 국방홍보원 국방일보는 ‘최고의 행정보급관이 될 것 같은 연예인’을 주제로 5월 병영차트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조사는 5월 3일부터 12일까지 대국민 국군 소통 서비스 ‘더캠프’ 앱에서 의견수렴식 온라인 설문 방식으로 진행됐다. 설문에는 총 496명의 현역 병사들이 참여했다.

집계 결과, 영화배우 마동석과 방송인 유재석이 각각 7.9%의 지지를 얻으며 ‘최고의 행보관이 될 것 같은 연예인’ 공동 1위에 올랐다.

마동석을 1위로 꼽은 병사들은 “외모부터 딱 행정보급관 관상” “영화 ‘범죄도시’ 속 역할과 포스가 행정보급관에 딱 어울린다” “팔뚝 하나로 모든 것을 통제하는 최강의 행보관” “위험할 때 지켜줄 것 같아서 든든하다” “적들이 바로 도망칠 것 같은 포스” 등의 추천 사유를 밝혔다.

유재석을 1위라 답한 병사들은 ‘국민MC’로 널리 알려진 그의 소통능력과 유연함이 행정보급관 임무에 잘 맞는다고 평가했다. 구체적인 이유로는 “유재석 님이 행보관이라면 병사들의 고충과 의견을 귀담아 들어주고 정서적 소통이 원활할 것” “병사와 직업군인 사이의 연결다리 역할을 하는 행정보급관 직무에 가장 잘 어울린다” 등을 들었다.

3위는 전체 응답자의 3.8%가 선택한 배우 ‘유해진’이 차지했다. 병사들은 “유해진은 얼굴부터 행보관 상”이라며 친근·털털·유쾌한 유해진의 성격과 인품이 행보관에 잘 어울린다고 설명했다. 4위(2.6%)는 방송인 이수근이 차지했다. 병사들은 그의 ‘다재다능함’을 행정보급관 직무에 있어 강점으로 꼽았다.

5위(2.4%)는 배우 김수현이었다. 비교적 젊은 남성 배우로서는 유일하게 상위권에 올라 최근 방영된 드라마 ‘눈물의 여왕’이 병사들 사이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음을 알 수 있었다.

다음으로 방송인 박명수, 가수 아이유, 영화배우 최민식과 황정민, ‘푸른거탑’과 ‘신병’ 시리즈에서 리얼한 군인 연기를 펼친 배우 최종훈까지 5명이 각각 2.2%의 지지를 얻으면서 공동 6위에 이름을 올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