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황우여, 민주당에 “노무현이 꿈꾼 타협의 정치 함께 실천하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황우여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3일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새로운 지도부가 우리와 함께 노무현 대통령께서 꿈꿨던 정치를 함께 실행해나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황 위원장은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5주기를 맞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노 전 대통령과 의정 활동을 같이하고, 상임위도 같이 해 여러 추억이 있다”며 “노 전 대통령은 통합과 상생의 정신을 강조했고 타협의 정치를 늘 강하게 주장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노 전 대통령이 취임사에서도 당리당략보다 국리민복을 우선하는 정치 풍토, 대결과 갈등이 아닌 대화와 타협으로 문제를 푸는 정치문화가 형성돼야 한다고 말한 바 있다”며 “이는 민주당뿐만 아니라 우리 모두에게 좋은 정치 지표”라고 강조했다.

이날 노 전 대통령 추도식에 참석하는 황 위원장은 “문재인 전 대통령도 참석한다고 해 만나 뵈려고 한다”며 “의정활동을 같이한 경험이 있고 여러 추억이 있어서 좋은 말씀을 나누고, 근황을 얘기하면서 좋은 시간을 가질까 한다”고 말했다.

김현상 기자 kim0123@sedaily.com김예솔 기자 losey27@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