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전세계 난임 증가 원인?…남성 신체서 검출된 '미세플라스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해 중국 베이징 대학 연구팀이 국제학술지 '종합 환경 과학'에 등재한 논문입니다.

"사람의 고환과 정액에도 미세플라스틱이 존재한다는 걸 최초로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당시 연구팀은 미세플라스틱들이 정액의 질 저하 등 생식 독성을 가질 가능성을 제기했습니다.

특히 폴리스타이렌(PS)이란 플라스틱을 섭취하면 고환에 염증 유발, 정액의 양과 질 감소, 고환 위축 등이 생긴다는 수컷 쥐 실험 결과를 소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