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승복 입고 클럽공연이라니" 뉴진스님, 이번엔 싱가포르서 퇴짜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지난달 30일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진우 슨님과 '뉴진'이라는 법명으로 활동하는 개그맨 윤성호씨가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님 콘셉트로 DJ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DJ뉴진스님(개그맨 윤성호) 공연이 말레이시아에 이어 싱가포르에서도 금지됐다.

22일(현지시간)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샨무감 싱가포르 내무부 장관은 이날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한 DJ가 승복을 입고 클럽에서 공연할 계획이었는데 클럽 측에 공연을 강행할 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전달했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이어 "클럽 측도 우리 입장을 이해하고 협조하기로 했다"며 "불교계는 정부가 이런 사안에 확고한 조처를 할 것이라는 점을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뉴진스님 공연이 취소된 이유는 싱가포르 내 불교계 반발 때문으로 보인다. 불교는 싱가포르 주요 종교 중 하나로, 지난 2020년 조사에 따르면 15세 이상 국민 중 31.1%가 불교 신자라고 답했다.

지난 19일 싱가포르 불교연맹(SBF)은 뉴진스님이 진짜 승려가 아니기에 승복을 입고 공연해선 안되고 이는 승려 행동 강령을 어긴 것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그러면서 싱가포르 당국에 클럽 공연을 금지해 불교 신자들의 혼란을 가중하지 말아 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뉴진스님은 약 2주 전 말레이시아에서 공연을 펼쳤으나, 말레이시아 불교계의 비난으로 한 번 더 예정됐던 공연이 취소되기도 했다.

민수정 기자 crystal@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