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호찌민 관광 온 한국 남성, 15세 소녀와 성관계로 체포[여기는 베트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서울신문

한국 남성들에게 매춘을 알선한 베트남 남성 뚜안과 탕이 경찰에 체포됐다(사진-VN익스프레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베트남 호찌민을 방문한 한국인 관광객이 15세 베트남 소녀와 성매매를 한 혐의로 현지 경찰에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다.

16일 VN익스프레스를 비롯한 현지 언론에 따르면, 한국인 홍(29,남)씨는 성매매 종사자인 미성년자와 성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현지인 2명을 매춘 알선 혐의로 체포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현지 경찰은 지난 4일 호찌민시 부이비엔 거리 골목에 있는 호텔을 급습해 15세 소녀와 함께 있는 홍씨를 적발했다. 또 다른 한국 남성은 27세 베트남 여성과 성행위를 하다 적발됐다.

경찰은 “한국 남성들의 자백으로 성매매를 알선한 현지 남성 뚜안(Tuan)과 탕(Thang)을 체포했다”고 전했다. 뚜안과 탕은 배낭 여행객들의 인기 장소인 부이비엔 거리를 걷고 있는 홍씨 일행을 만나 마사지와 매춘 서비스를 소개한 것으로 드러났다.

홍씨와 일행은 각각 140만동(약 7만4000원)을 주고 성행위 서비스를 받기로 합의했다. 홍씨와 일행은 소개받은 여성들 중 한 명이 미성년자라는 사실을 모르고 만난 뒤 부이비엔 거리에 있는 호텔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한편 뚜안과 탕은 15세 소녀와 27세 여성을 여러 차례 손님들에게 소개해 매춘 행위를 시켰다고 자백했다.

현재 현지 경찰은 홍씨와 일행에 대한 추가 조사를 진행 중이다.

한편 베트남에서는 성인이 16세 미만 미성년자와 성관계를 하면 징역 1~15년에 처한다. 베트남 형법 5조는 베트남 영토 내에서 발생한 모든 범죄 행위에 적용하기 때문에 여행이든 체류든 베트남 영토에서 저지른 범죄자는 현지 형법에 따라 처벌을 받을 수 있다.

이종실 동남아 통신원 litta74.lee@gamil.com



    ▶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 [페이스북]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