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정부 "의대 교수 주 1회 휴진 유감...환자 지켜달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부는 의대 교수들의 주 1회 휴진 움직임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환자 곁을 지켜달라고 촉구했습니다.

박민수 보건복지부 2차관은 중대본 브리핑에서 전국의과대학교수 비상대책위원회에서 주 1회 휴진하겠다는 결정을 내리고, 일부 교수들이 예정대로 사직하기로 한 데 대해 유감의 뜻을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병원 차원에서 휴진이 되려면 병원장의 승낙 아래 조정돼야 하는데, 아직 그 단계까지는 가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얼만큼의 의료 공백을 일으킬 만한 사안인지는 좀 더 면밀히 지켜보겠다"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