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리바이스X스투시' 세 번째 협업...새 컬렉션 오는 26일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데님 브랜드 리바이스트라우스코리아(LEVI STRAUSS KOREA)가 스트릿 패션의 대표 브랜드 스투시(Stüssy)와 함께한 세 번째 협업 제품을 선보인다.

1980년대 남부 캘리포니아 서핑장에서 서핑을 사랑하던 숀 스투시(SHAWN STUSSY)가 자신의 시그니처를 티셔츠에 로고를 프린팅 하여 판매했으며, 이 티셔츠를 시작으로 스트릿 컬쳐를 주도하는 오늘날의 스투시(Stüssy)가 탄생했다.

이번 리바이스 x 스투시(Levi's® x STUSSY)의 협업제품은 가죽 재킷, 트러커, 진, 가죽 벨트 등 총 4가지 아이템으로 출시된다.

먼저 이탈리아 백색 가죽으로 제작된 가죽 재킷은 요즘 트렌드에 맞춰 짧은 길이와 낙낙한 박시핏으로 제작됐으며, "Built Tough Worldwide Since 1980" 슬로건이 새겨진 스투시 스탬프가 각인됐다.

또한 두 브랜드의 협업을 보여주는 협업 버튼 생크와 스투시 로고가 각인되어 있는 투 호스패치가 특징이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두 번째로 크리스피 린스 트러커를 볼 수 있다. 이번 시즌 새롭게 선보이는 트러커는 가죽 자켓과 동일한 실루엣으로 디자인됐으며, 브라운과 블랙 컬러를 동시에 사용한 투톤 스티칭이 매력적이다. 또한 왼쪽 가슴 포켓 아래 스투시의 스탬프 각인과 협업 버튼 생크와 패치를 볼 수 있다.

크리스피 린스 진은 5포켓 팬츠 스타일로 왼쪽 다리 뒷면에 스투시 자수 스탬프가 디자인돼 있으며 버튼 플라이 디테일, 브라운과 블랙 컬러를 동시에 사용한 투톤 스티칭을 볼 수 있다. 크리스티피 린스 진은 트러커와 함께 셋업으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마지막으로 클래식 웨스턴 웨어에서 영감을 받은 가죽 벨트는 탄 컬러로 제공되며, 양각으로 처리된 블랙 페인팅 디테일이 특징이다.

스투시와 리바이스의 새 컬렉션은 오는 4월 26일 전 세계적으로 출시되며, 리바이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래플로 진행된다. 래플 당첨 시 타임스퀘어, 스타필드 수원, 롯데 잠실, 신세계 강남 리바이스 매장에서 구매 가능하며, 더 현대 서울 매장에서만 26일 런칭 당일 선착순으로 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더현대 서울 선착순 오프라인 판매는 영업시간 내 대기 순서대로 호출해 판매할 예정이며, 더현대 서울 B2층 서쪽 팝업존에서 진행된다. 당일 오전 8시부터 지하철 입구 쪽 웨이팅 기기를 통해 대기 등록 가능하며, 1인당 1피스 구매만 가능하고 콜라보 제품 교환 및 환불은 불가하다.

사진=리바이스(Levis)

<저작권자 Copyright ⓒ MHN스포츠 / 엔터테인먼트 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