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김종인, 한동훈에 "정치적 희망 가지려면 윤 대통령과 멀어져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동훈, 윤 대통령과 밥 먹을 기분 안 났을 것"

"한동훈에 '재량권' 줬어야... 예견된 갈등"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이 윤석열 대통령의 식사 제안을 거절했죠. 거절한 배경부터 그에 대한 평가까지 설이 분분한데요. '정치 고수' 로 불리는 김종인 전 개혁신당 상임고문은 한 전 위원장이 정치적으로 희망을 가지려면 윤 대통령과 멀어지는 게 낫다고 했습니다. 그 장면, 직접 보시죠.



류정화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