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이슈 윤석열 정부 출범

문재인, 새로운미래에 “야권 일치단결해 윤석열 정부에 대응” 당부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이석현 새로운미래 비상대책위원장이 23일 경남 양산 평산마을 사저에서 문재인 전 대통령을 예방하고 있다. 새로운미래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새로운미래 비상대책위원회는 23일 문재인 전 대통령을 예방했다. 문 전 대통령은 새로운미래에 “야권이 일치단결해 윤석열 정부 대응을 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석현 비상대책위원장과 비대위원들은 이날 경남 김해 봉하마을과 양산 평산마을을 잇따라 찾았다. 이 위원장은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에 참배한 뒤 방명록에 ‘깨어있는 당원과 시민의 힘으로 사람이 먼저인 세상을 만들고 민들레 뿌리같은 당원의 자생력으로 혹독한 계절을 이겨내고 새로운 미래를 기필코 펼치겠다’고 썼다. 이 위원장은 이후 권양숙 여사를 예방했다.

이 위원장은 뒤이어 평산마을로 이동해 문 전 대통령을 예방했다. 사저에서 1시간가량 환담을 나눴다. 이 위원장은 기자단에 “문 전 대통령께서 야권이 갈라져 있었기 때문에 총선 과정에서 국민들이 선택하는데 어려움이 있었을 것이라고 말씀하셨다”며 “야권이 모두 힘을 합해서 일치단결해 정부에 대한 대응도 잘했으면 좋겠다고 하셨다”고 전했다. 문 전 대통령이 총선 지원유세를 다니며 “민주당, 조국혁신당, 새로운미래, 우리 야당들이 함께 좋은 성적을 거두어서 정부가 정신 차리도록 해줘야 할 것 같다”고 말했던 것과 이어지는 맥락이다.

이 위원장은 “문 전 대통령께서 ‘민주주의가 튼튼히 뿌리내리고 자생해나가면 좋겠다. 앞으로 새로운미래에 큰 발전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격려해주셨다”고도 밝혔다. 이 위원장은 통화에서 “(문 전 대통령에게)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윤석열 대통령이 만나자고 하는 것은 이 대표 개인이라기보다도 야권 대표로서 만나자고 하는 것이기 때문에 새로운미래와도 상의를 하고 (윤 대통령을) 만나야 하는 것 아니냐고 했더니 문 전 대통령이 공감했다”고 전했다.

새로운미래는 지난 17일 비대위 체제로 전환했다. 이 위원장은 전날 총선 평가 백서 출간, 당원과의 소통 강화, AI 솔루션 산업 등 미래지향적 정책 추진, 이낙연 전 대표 관련 가짜뉴스 적극 대응,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정신 계승 등 당 쇄신안을 발표했다. 이 위원장은 “총선 참패의 원인을 분석해서 뜯어고치고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당의 체질을 개선한 후에 늦어도 7월 초에는 전당대회를 열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했다.

탁지영 기자 g0g0@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국회의원 선거 결과, 민심 변화를 지도로 확인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