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이슈 하마스·이스라엘 무력충돌

"이스라엘 공격으로 이란 피해…위성 사진 추가 확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스라엘의 공격으로 이란 이스파한의 공군 기지가 타격을 입은 것이 위성 이미지를 통해 확인됐다고 21일(현지시간) 영국 BBC가 보도했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최현호 기자 = 이스라엘의 공격으로 이란 이스파한의 공군 기지가 타격을 입은 것이 위성 이미지를 통해 확인됐다고 21일(현지시간) 영국 BBC가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이스라엘이 이란을 공격한 지난 19일을 전후로 한 민간위성업체 움브라스페이스(Umbra Space)의 위성 이미지를 제시하며, 이란 이스파한 제8셰카리 공군기지 북서쪽에 위치한 S-300 방공시스템이 손상을 입은 것으로 보여진다고 설명했다.

지난 15일에 촬영된 위성 이미지에서는 별다른 특이점이 없었으나, 19일 이후 촬영된 위성 이미지에서는 S-300 방공시스템 레이더 주변 부분의 손상과 잔해 등이 보인다는 것이다.

S-300 방공시스템은 레이더, 미사일 발사대, 기타 장비를 갖춘 여러 대의 차량으로 구성돼 있다.

또 S-300 방공시스템의 차량 몇 대는 기존에 있던 장소에서 다른 곳으로 옮겨졌다고 한다.

이란이 이스라엘의 공격으로 피해를 입었다는 비슷한 위성 이미지 증거는 미 우주기업 플래닛(Planet)이 촬영한 광학 위성 이미지를 통해서도 확인된다고 BBC는 전했다. 다만 BBC는 플래닛 위성 이미지의 경우 해상도가 낮기 때문에 추가적인 분석이 필요하다고 부연했다.

앞서 뉴욕타임스(NYT) 등도 입수한 위성 이미지 등을 근거로 이란의 S-300 방공시스템 레이더가 손상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란 당국은 지난 19일 이스라엘의 공격이 이란 영토 내부에서 발사됐을 가능성이 높은 소형 공중드론에 의해 수행됐다고 밝혔다. 또 공격을 당한 직후 이스파한에서 약 800㎞ 떨어진 이란 북서부 타브리즈 지역에서 별도의 소형 드론 그룹이 격추됐다고 설명했다.

이스라엘은 이란을 공습했다고 공개적으로 밝히진 않았다. 다만 외신들은 미국 당국 등을 통해 이스라엘의 공격이 있었다고 보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rcmania@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