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이천정수장 유충 발견…당국, 수돗물 정상화 총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핵심요약
이천시청, '음용자제' 안내…세척 강화 등 정화조치
환경부, 발생원인 조사와 수돗물 공급 정상화 총력
4월1일~5월10일 전국 435개 정수장 실태점검 중
노컷뉴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도 이천정수장에서 소형생물 유충이 발견돼 당국이 수돗물 정화 등 조치에 착수했다.

21일 환경부에 따르면 경기도 이천시청은 정수장 유출 방견과 관련해 20일 오후 11시 수돗물 음용자제 등을 권고하는 주민공지를 시청 홈페이지 등에 게시했다.

이번 이천정수장 유충은 환경부가 이달부터 실시 중인 전국 정수장 위생관리 실태점검 과정에서 발견됐다. 환경부는 역학조사반을 통해 이천정수장 유충 발생원인을 면밀히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천시는 유충 사고 조기 수습을 위해 한강유역환경청, 한국수자원공사 등과 함께 역세척 주기 단축, 염소주입 강화, 공정별 방충시설 보완 등 필요조치를 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수돗물은 음용자제 등 안내가 이뤄졌으나, 단수 없이 공급되고 있다. 환경부는 기술지원과 병입수 등의 지원을 포함해 이른 시일 내 정상화되도록 이천시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올해 정수장 실태점검은 올해 여름철 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이라던 기상청의 전망에 따라 전년 대비 한달 일찍 시작됐다. 환경부는 5월 10일까지 실태점검을 면밀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