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자막뉴스] '검찰청사 술자리 회유 의혹' 진실은?...檢, 조목조목 반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횡령 사건으로 재판에 출석한 김성태 전 쌍방울그룹 회장.

김 전 회장은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가 주장하는 '술자리 의혹'은 사실무근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김성태 / 전 쌍방울그룹 회장 : (검사실에서 술을 마셨다, 기억하시는 게 있으실까요?) 술을 마실 수가 없어요. 그건 상식적이지 않습니다.]

또 김 전 회장은 직원을 시켜 연어를 사 오라 했다는 이 전 부지사 측의 얘기 역시 상식적이지 않다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