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김효은 기후변화대사, 알제리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홍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알제리를 방문 중인 김효은 외교부 기후변화대사는 17일(현지시각) 루네스 마그라만 외교차관을 만나 2024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및 양자 현안에 대해 협의했다. (사진= 외교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변해정 기자 = 김효은 외교부 기후변화대사는 15~17일(현지시각) 알제리에서 '2024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적극 알렸다.

18일 외교부에 따르면 김 대사는 루네스 마그라만 외교차관과 라베아 카르피 국가경제사회환경위원회 위원장, 파지아 다흘랍 환경·신재생 에너지부 장관을 차례로 면담했다.

알제리는 아프리카에서 유일하게 우리나라와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맺은 나라다.

김 대사는 마그라만 외교차관을 만나 오는 6월 4~5일 한국에서 처음 개최되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소개하고 성공적 개최를 위한 알제리 측의 참석과 관심을 요청했다.

마그라만 외교차관은 양국이 오랜 우호협력 관계를 이어왔다며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통한 양국 협력이 심화하기를 기대했다. 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김 대사는 카르피 위원장과 다흘랍 장관을 만난 자리에서는 인류의 생존과 번영을 위협하는 기후위기에 국제사회가 공동 대응해 나가야 함을 강조했다. 하미시 온실가스 감축사업과 알제리 대기환경 모니터링 사업 등 양국간 호혜적인 환경 협력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알제리 정부의 협조도 구했다.

알제리 측 역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양국 간 협력 강화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협력 사업들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pyu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