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박상규 팔로알토 한국지사장 "사전예방 집중, 사이버보안 매커니즘 전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팔로알토네트웍스, AI 시대의 사이버 보안 주제로 ‘이그나이트 2024’ 행사 개최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인공지능(AI)·머신러닝(ML), 클라우드 컴퓨팅, 사물인터넷(IoT)과 같은 혁신적인 기술이 사이버 보안에 가져올 중요한 변화 중 하나는 위협에 대응하는 방식이 아니라 사전 예방에 더욱 집중하는 방식으로 매커니즘이 완전히 전환된다."

팔로알토네트웍스코리아 박상규 지사장은 지난 16일 서울 삼성동 파크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고객 대상 사이버 보안 컨퍼런스 ‘이그나이트 온 투어(Ignite On Tour)’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팔로알토네트웍스는 ‘이그나이트 온 투어’ 컨퍼런스는 ‘AI 시대의 사이버 보안’이라는 주제로 열렸으며, 참석자들은 최신 위협 동향 및 효과적인 사이버 보안 구축 전략을 공유했다.

이날 박상규 지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위협을 완화하기 위해 시그니처에 의존하거나 공격이 발생한 후 수동으로 해결하는 대신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악의적인 활동이 심각한 피해를 일으키기 전에 무력화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야만 사이버 공격자들보다 한발 앞서 나갈 수 있다"며 "이러한 환경에 대비해 비즈니스 리더의 중요성이 막대해진 상황”이라고 말했다.

행사를 위해 방한한 오춘 테젤(Orcun Tezel) 아태지역 시스템 엔지니어링 부사장은 '경영진을 위한 AI 기반 사이버보안 플랫폼 전략 활용 방안'을 주제로 패러다임 전환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춘 테젤 부사장은 "복잡해진 공격 지형에 맞춰 여러 공급업체와 포인트 제품들을 관리하는데 비용과 시간을 소모하는 대신 플랫폼 기반의 통합 접근 방식을 사용하면 보안을 간소화하고 자동화 함으로써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시스템 엔지니어링 조직을 총괄하는 배준호 부사장은 제로트러스트 고객 사례와 팔로알토 네트웍스의 솔루션 비전을 공유했다.

배 부사장은 “규모와 산업을 막론하고 사이버 보안의 중요성이 높아진 만큼, 기업 임원진 대상EBC(Executive Briefing Center) 프로그램 및 최고정보책임자(CIO), 최고정보보호책임자(CISO)를 위한 보안 진단 컨설팅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