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출제범위 밖 문제에 "모두 정답처리"…소방공무원 시험 '시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방청 "문제은행 구축 등 출제오류 가능성 차단할 것"

연합뉴스

소방공무원 시험, 출제오류에 '시끌'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지난달 말 치러진 소방공무원 채용시험에서 문제가 시험범위 밖에서 출제됐다는 수험생들의 이의제기가 이어지면서 뒤늦게 해당 문항을 모두 정답 처리하는 일이 벌어졌다. 사진은 소방청이 낸 '소방공무원 채용시험 필기시험 확정답안'이다. 2024.4.16 eddie@yna.co.kr [출처 : 소방청 홈페이지] (끝)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지난달 말 치러진 소방공무원 채용시험의 일부 문항이 시험 범위 밖에서 출제됐다는 수험생들의 이의제기가 이어지면서 소방청이 뒤늦게 해당 문항을 모두 정답 처리하는 일이 벌어졌다.

16일 소방청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소방공무원을 선발하는 공개·경력 채용시험이 진행됐다.

출제범위 오류로 지목된 문제는 소방학개론 21번 문항이다. 이 문제는 '할론(Halon)' 소화약제에 관한 설명으로 옳은 답을 고르라는 것이었으나, 시험 종료 후 수험생들의 이의제기가 이어졌다.

할론 소화약제는 소방학개론 출제범위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주장이었다.

시험을 주관한 소방청은 수험생들의 이의를 검토했고, 할론 소화약제가 시험 범위 밖이라는 결론을 내리고 해당 문제를 모두 정답처리를 했다.

하지만 할론 소화약제는 과거 시험에서도 출제됐으나 별다른 조치없이 넘어갔다며 이번 시험에서만 모두 정답 처리한 것은 이해할 수 없다는 주장도 나왔다.

이에 소방청은 "응시생의 이의제기가 없는 문제는 별도의 심의 없이 출제자의 답안을 정답으로 확정한다"며 "2012년, 2014년, 2017년, 2020년에 출제된 할론 관련 문제의 경우 수험생 이의제기가 없었던 문제였다"고 해명했다.

소방공무원 수험생들이 자주 찾는 인터넷 카페 등에서는 이번 일을 놓고 시험을 주관한 소방청을 비판하는 목소리가 나온다.

한 수험생은 "소방청에선 본인들이 제대로 확인하지 않은 시험 범위 공고문에 대한 책임을 '전원 정답'이라는 것으로 덮으려는 것 같다"며 "(이번 문제가) 공론화 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소방청은 "앞으로 문제은행 구축, 문제검토 인원 확대, 문항 검토 방식과 절차를 개선해 출제오류 발생 가능성을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eddi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