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박완수 경남지사 "장애인 체감하는 정책 추진…평등한 일상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창원=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도는 16일 오전 창원컨벤션센터 컨벤션홀에서 제44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남도가 주최하고 (사)경상남도장애인단체총연합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박완수 경남지사와 최학범 도의회 부의장, 장애인과 가족, 자원봉사자, 도민 등 1100여명이 참석했다.

뉴스핌

박완수 경남지사가 16일 오전 창원컨벤션센터 컨벤션홀에서 열린 제44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경남도] 2024.04.16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애인의 날은 장애인에 대한 국민의 이해를 높이고 장애인의 재활의욕을 고취하기 위해 제정된 날로, 매년 4월 20일로 지정됐다.

'함께 하는 길, 평등으로 향하는 길'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유공자 표창, 기념사 및 축사, 희망이룸 앙상블 장애인 오케스트라와 장애인생산품 등 부스 전시 등으로 꾸며졌다.

박 지사는 축사를 통해 "따뜻한 동행, 모두가 행복한 사회라는 국정 목표는 장애인 복지에 국가와 지자체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한다는 뜻을 담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경남도는 장애인 여러분이 체감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장애인분들이 문화예술·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장애인단체총연합회 강용순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장애인복지 향상을 위해 애써주신 경남도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장애인 종사자 처우개선 정책, 장애인 세상보기 사업 시행 등이 실제로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도는 도내 장애인의 여가생활 보장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난해 장애인 세상보기 종합계획(장애인관광 활성화 사업)을 수립했으며, 사업의 일환으로 장애인 세상보기(휠체어리프트) 버스 사업, 장애인 리조트 이용료 할인, 장애친화업소 든든자리 등을 추진하고 있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