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권은비, 24억 건물주 됐다…성수동 단독주택 매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가수 권은비가 27일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2024 유니버설 슈퍼스타 어워즈(Universal Superstar Awards)’에서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2024.3.27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워터밤 여신’으로 화제를 모았던 가수 권은비가 24억원 상당의 단독 주택을 매입했다.

16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권은비는 지난 3월 서울 성동구 송정동 카페거리 인근 단독 주택을 매입했다. 권은비가 매입한 것으로 알려진 건물은 중랑천 변에 있는 코너 주택으로 지하 1층~지상 3층 대지면적 106㎡·연면적 192.45㎡ 규모의 건물이다.

서울 성수동 북쪽에 인접한 송정동은 최근 가수 홍진영, 배우 고소영 등 유명 연예인들이 줄줄이 건물을 매입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 부동산 관계자는 “송정동은 동호대교와 성수대교만 건너면 강남까지 진입이 빠르고 여의도·상암·목동 등 방송사 접근성이 좋아 인기가 있다”고 전했다.

권은비는 오는 6월 잔금을 치르고 집주인이 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권은비 소속사는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한편 지난 2014년 그룹 예아로 데뷔한 권은비는 이후 2018년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프로듀스48’을 거쳐 같은 해 10월 아이즈원으로 재데뷔했다. 그룹 활동 종료 후 2021년 8월 솔로로 나선 권은비는 지난해 워터밤 축제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하승연 기자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