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野 "국정기조 안 바꾸겠다는 것"...與 중진 "협치 필요성 느꼈을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민주 "尹, 총선 민의 잘못 이해…자화자찬 연설"

조국혁신당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민심 몰라"

與 "민생을 더 가까이, 국민 소리 경청할 것"

조기 전당대회 필요성 주장도…시점 두고 이견

[앵커]
윤석열 대통령의 총선 패배 관련 국무회의 발언을 두고, 야당은 결국 지금까지의 국정 기조를 유지하겠다는 거라고 비판했습니다.

여당 내에선 윤 대통령이 야당과의 협치 필요성을 충분히 느꼈을 거라고 옹호하는 목소리가 나왔습니다.

국회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나혜인 기자!

[기자]
국회입니다.

[앵커]
윤 대통령 발언에 대한 여야 반응 전해주시죠.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윤석열 대통령의 국무회의 발언에 대해 과연 윤 대통령이 받아들인 총선 민의는 무엇이냐고 반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