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철원 비무장지대서 산불…헬기 4대 투입 이틀째 진화 작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어제(14일) 낮 강원 철원군 김화읍 비무장지대에서 산불이 발생해 산림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사진=강원도소방본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어제(14일) 낮 12시 34분쯤 강원 철원군 김화읍 읍내리에서 산불이 났습니다. '군부대 일반전초(GOP) 쪽에서 연기가 많이 난다'는 119 신고가 있었습니다.

산림 당국은 산불 진화 헬기 2대를 투입했습니다. 하지만 불이 난 곳이 비무장지대라서 진화 인력은 들어가지 못했습니다. 결국 해가 지기 전에 불을 못 껐습니다. 날이 어두워지면서 저녁 6시 45분쯤 헬기가 철수했습니다.

오늘 새벽 5시 55분 다시 해가 뜨고 헬기가 투입됐습니다. 산림청 헬기 3대와 임차 헬기 1대가 쉬지 않고 물을 뿌렸습니다. 군사분계선 남쪽 불은 거의 다 껐습니다. 하지만 북쪽으로는 불길이 계속 번지고 있어서 정확한 진화율 집계가 어렵다고 산림 당국은 밝혔습니다.

다행히 오늘 비 소식이 있어서 진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제주를 뺀 전국에 산불재난 국가위기경보 '경계' 단계가 내려져 있지만, 건조 특보는 모두 해제된 상태입니다. 산림 당국은 진화 작업을 마치는 대로 화재 원인과 피해 면적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조승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