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쿠팡 월회비 인상에 주가 뛰어…1년6개월만에 20달러 돌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월회비 인상에 수입 확대 기대감…한국 회원들 탈퇴 우려도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쿠팡이 와우멤버십 월 회비를 4천990원에서 7천890원으로 인상한다고 발표하자 미국 뉴욕 증시에서 모기업 쿠팡Inc 주가가 10% 넘게 뛰어 20달러를 넘어섰다.

연합뉴스

쿠팡
[연합뉴스 자료사진]


뉴욕증시에서 쿠팡 주가는 12일(현지시간) 종가 기준 21.25달러로 전날의 19.06달러 대비 2.19달러(11.49%) 올랐다. 시가총액은 381억 달러(52조7천억원)로 집계됐다.

쿠팡의 주가가 종가 기준 20달러를 넘은 것은 2022년 10월 6일(21.03달러) 이후 1년 6개월 만이다.

쿠팡은 2021년 3월 11일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공모가 35달러에 상장했다.

주가는 2022년 5월 10달러 아래로 주저앉은 이후 20달러 벽을 넘지 못했다.

쿠팡 주가는 지난 2월 28일 창립 14년 만에 연간 흑자를 달성했다고 발표한 이후 줄곧 17∼19달러대에서 거래됐으나 멤버십 월회비 인상 소식과 함께 20달러를 넘었다.

미국 매체들은 "쿠팡이 멤버십 회비를 58% 인상하기로 해 논란이 되고 있으나 주식 투자자들은 유료 수입 확대로 이점이 많을 것으로 본다"고 보도했다.

일부 매체는 "쿠팡은 아마존과 비슷한 전자상거래 모델이다. 아마존이 프라임 회원가를 공격적으로 올려도 회원이 대거 이탈하는 것은 상상하기 어려운 일"이라고 분석했다.

연합뉴스

쿠팡 월회비 인상에 주가 11.49%↑…1년 6개월 만에 20달러선
[구글 금융 페이지 캡처]


그러나 쿠팡이 와우멤버십 월 회비 인상을 발표한 뒤 한국 소비자 사이에서는 탈퇴 여부가 이슈로 떠올랐다.

쿠팡은 지난 13일부터 신규 회원 회비를 7천890원으로 올렸고, 기존 회원 회비는 오는 8월부터 같은 가격으로 인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쿠팡 와우멤버십 회원은 작년 말 기준 1천400만명이다.

탈퇴자가 없다고 가정하면 멤버십 수입은 연간 8천388억원에서 1조3천260억원으로 늘어난다.

쿠팡 회원을 유지하겠다는 소비자들은 "로켓배송과 반품,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쿠팡플레이, 쿠팡이츠 배달서비스를 모두 무료로 제공하는 만큼 회비를 올려도 충분히 이용할 가치가 있다"는 의견을 커뮤니티에 게시했다.

반면 "1년에 거의 10만원이다. 쿠팡플레이와 쿠팡이츠 배달서비스는 원하지도 않는데 묶어서 회비를 내게 하는 것은 소비자 서비스 선택권 박탈"이라며 오는 7월 탈퇴하겠다는 소비자도 적지 않았다.

noanoa@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