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오늘의 1면 사진] 여당의 반성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참패한 국민의힘이 12일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에 ‘국민의 회초리 겸허히 받겠습니다’라는 문구의 현수막을 걸었다. 한동훈 비상대책위원회 체제가 총선 참패로 막을 내리면서 국민의힘은 다시 한번 지도부 공백 사태를 맞게 됐다. 고영권 기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