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오늘날씨] 전국에 비 내리는 ‘경칩’…강원 산지 많은 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침 최저 -2~8도, 낮 최고 6~12도

세계일보

비가 내린 지난달 29일 부산 동구 부산역 앞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횡단보도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 부산=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구리가 겨울잠에서 깬다는 ‘경칩(驚蟄)’이자 화요일인 5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겠다. 강원 산지에는 오후부터 많은 눈이 쌓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충청권과 남부지방, 제주도에는 새벽부터 비가 내리고 있으며 강원영동과 강원영서남부는 오전부터, 수도권과 그 밖의 강원영서는 오후부터 비가 내리다가 밤에 대부분 그친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남부 5㎜ 미만 ▲서울·인천·경기북부 1㎜ 내외 ▲강원동해안, 강원산지 5~30㎜ ▲강원내륙 5㎜ 내외 ▲대전·세종·충남, 충북, 광주·전남(남해안 제외), 전북, 경북북부내륙, 울릉도·독도 5~10㎜ ▲전남남해안, 부산·울산, 경남남해안, 경북동해안 10~30㎜ ▲경남내륙, 대구, 경북남부내륙 5~20㎜ ▲제주도 20~60㎜(많은 곳 산지 80㎜ 이상)다.

강원산지에는 오후부터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비·눈이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아지니 교통안전에 신경 써야 한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산지 5~15㎝ ▲강원북부동해안 1~3㎝ ▲충북(높은 산지) 1㎝ 안팎 ▲전북동부(높은 산지) 1㎝ 안팎 ▲경북북동산지 1~5㎝ ▲경북서부내륙·경남서부내륙 1㎝ 안팎 ▲제주산지 1~5㎝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2~8도, 낮 최고기온은 6~12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4도, 인천 5도, 수원 4도, 춘천 0도, 강릉 3도, 청주 6도, 대전 6도, 전주 6도, 광주 6도, 대구 5도, 부산 8도, 제주 10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1도, 수원 11도, 춘천 11도, 강릉 6도, 청주 9도, 대전 9도, 전주 10도, 광주 9도, 대구 8도, 부산 10도, 제주 13도다.

제주와 전남남해안, 경남권해안, 경북남부동해안에는 순간풍속 시속 70㎞ 이상(산지 시속 90㎞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면서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남부지방에도 시속 55㎞ 이상 강풍 부는 곳이 있다. 밤부터 경상권해안과 제주도해안, 6일부터 강원동해안에 너울에 의한 물결이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으니 안전사고를 조심해야 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이 ‘좋음’ 또는 ‘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세종·충남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