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4 (수)

[관악구] 동작구 손잡고 자원순환센터 건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시 최초 지자체 간 조합 설립 협약

청소행정 우수 협업 모델로 기대 모아

동아일보

박준희 관악구청장(오른쪽)과 박일하 동작구청장이 공동자원순환센터 건립조합 설립 협약을 체결했다. 관악구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서울시 최초로 지방자치단체 간 조합인 ‘동작·관악 공동자원순환센터 건립 지방자치단체 조합’(이하 공동자원순환센터 건립 조합) 설립 협약을 체결했다.

공동자원순환센터 건립은 2018년부터 시작된 지역주민들의 숙원 사업으로, 건립이 완료되면 관악클린센터가 현대화된 폐기물 처리 시설로 대체될 수 있다.

이번에 관악구가 체결한 설립 협약은 서울시 최초로 공동자원순환센터 건립 전담기구인 지방자치단체 조합을 설립하고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기 위한 것으로, 박준희 관악구청장과 박일하 동작구청장을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최근 진행됐다. 협약에 따라 공동자원순환센터 건립 조합은 조합장을 포함해 총 정원 21명의 사무기구와 12명의 위원으로 이루어진 조합회의로 구성된다. 또 앞으로 △건설 관련 지도·감독 △실시 계획 승인 및 실시협약사항의 변경·관리 △민간투자 유치 및 민간위탁에 관한 사무 △주민대책 위원회 등 민간 협업에 관한 사무 등을 수행한다.

박 관악구청장은 “오늘 협약으로 설립된 조합이 동력이 되어 공동자원순환센터 건립 사업이 순풍에 돛을 단 배처럼 순항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심소희 기자 sohi07@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