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국악트로트요정' 김다현, 서울공연예술고 입학…'신입생 대표까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사진=현컴퍼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로트 가수 김다현이 BTS 정국, 아이브 장원영, 정동원의 후배가 됐다.

김다현은 4일 서울공연예술고 입학식에 참석해 고등학생으로서 첫 걸음을 뗐다. 2009년생인 김다현은 홈스쿨링을 통해 중학교 과정을 마친 후, 지난해 10월 서울공연예술고 실용음악과 2024학년도 신입생 모집에 최종 합격했다.

입학식에 참석한 김다현은 팬들에게 축하 꽃다발 건네 받으며 고교생이 된 기쁨을 누렸다. 또한 김다현은 서울공연예술고 16기 신입생 242명의 대표로 강단에 올라 신입생 선서까지 하며 행복한 고등학교 생활을 알렸다.

김다현은 "좋은 학교에 입학하게 돼 정말 영광스럽고 기쁘다"며 "많은 팬께서 응원해 주셔서 학업과 활동을 함께 할 수 있게 됐다. 늘 노력하는 자세로 성원에 보답하고, 한층 더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입학 소감을 밝혔다.

한편 김다현은 오는 19일까지 매주 화요일 ‘현역가왕 갈라쇼’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또 26일에는 ‘한일 가왕전’의 참가를 앞두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최현정 기자 (laugardagr@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