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SC제일은행, 첫 거래 고객에 외화예금 최고 ‘연 5.2%’ 금리 제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C제일은행은 미 달러화 정기예금(3개월제) 가입고객에게 최고 연 5.2%(세전) 특별금리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는 이벤트 대상은 SC제일은행 영업점을 통해 외화정기예금에 미화 1만 달러 이상~10만 달러 이하로 가입하는 첫 거래 고객이다. 총 모집 한도는 미화 2000만 달러이며 한도가 소진되면 이벤트는 조기 종료된다. 영업점에서 원화를 환전해 신규 가입하는 고객에게는 가입 금액에 대해 100% 환율 우대(예금 가입 시점의 전신환 매도율 기준) 혜택도 제공한다.

SC제일은행은 입출금이 자유로운 외화예금인 초이스외화보통예금(미 달러화)의 특별금리 이벤트도 이달 29일까지 진행한다. 이벤트 대상은 SC제일은행 영업점에서 미화 1만 달러 이상~30만 달러 이하로 가입하는 첫 거래 고객이다. △1만 달러 이상~5만 달러 미만 3.0% △5만 달러 이상~8만 달러 미만 3.5% △8만 달러 이상~30만 달러 이하 4.0%의 특별금리를 가입일로부터 2개월간 제공한다. 총 모집 한도는 미화 3000만 달러이며 한도가 소진되면 이벤트는 조기 종료된다.

초이스외화보통예금은 최근 1개월간 평균 잔액이 미화 5000달러 이상이면 해외 송금 수수료를 1회 면제해주고, 최근 2개월간 평균 잔액이 미화 1만달러 이상이면 평균 잔액 범위 내에서 외화 현찰 수수료를 1회 면제하는 혜택을 준다.

사친 밤바니 Affluent&자산관리부문장(전무)은 “SC제일은행은 글로벌 금융그룹인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의 일원으로 세계 각지에서 쌓아온 국제적 경험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고객의 개별 니즈에 맞춘 차별화된 프라이어리티 뱅킹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글로벌 안전자산인 미 달러화를 안정적으로 운용하고 싶은 고객들이 업계 최고 수준의 높은 금리 혜택과 수수료 면제 혜택을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투데이/손희정 기자 (sonhj1220@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