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6 (화)

강남 재건축 단지도 시공사 못 찾아...공사비 갈등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건설 공사비가 크게 오르면서 알짜배기로 여겨지던 강남 재건축 단지마저 시공사를 선정하는 데 난항을 겪고 있습니다.

조합과 시공사 간 공사비 인상안을 두고 줄다리기 협상이 이어지는 곳도 늘면서 정비사업이 좀처럼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윤해리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재건축을 추진 중인 서울 송파동 아파트 단지입니다.

최근 시공사를 선정하기 위해 공고를 냈지만, 건설사 단 한 곳도 입찰에 참여하지 않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