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이슈 국회의원 이모저모

국민의힘, 광주 8곳 후보 확정…16년 만에 모든 지역구 공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남 8곳 공천 완료·2곳 진행…"광주·전남 100% 출마, 2석 이상 목표"

연합뉴스

국민의힘 광주 예비후보 8인(윗줄 왼쪽부터 강현구·박은식·하헌식·김윤·김정명·양종아·김정현·안태욱)
[국민의힘 광주시당 제공]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국민의힘이 험지인 광주에서 16년 만에 모든 지역구 공천을 마무리하고 표심 공략에 나섰다.

3일 국민의힘 광주시당에 따르면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전날 서구을, 북구갑, 북구을 등 광주 3개 선거구의 우선 추천(전략공천)을 확정했다.

서구을 김윤 전 대우자동차 세계경영기획단장, 북구갑 김정명 국민의힘 광주시당 부위원장, 북구을에서는 문화예술 분야 인재로 영입된 양종아 한뼘클래식기획 대표가 공천됐다.

이에 따라 국민의힘은 2008년 제18대 국회의원 선거 이후 16년 만에 광주 8개 모든 선거구에서 후보를 내게 됐다.

국민의힘은 앞서 동남갑 강현구 전 대한건축사협회 광주시 건축사회장, 동남을 박은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 서구갑 하헌식 전 광주 서구을 당협위원장, 광산갑 김정현 전 광주시당위원장, 광산을 안태욱 전 TBN광주교통방송사장을 후보로 낙점했다.

전남에서도 전날 발표된 우선추천 후보 5명을 포함해 8개 선거구 예비후보를 확정했으며 여수을, 담양·함평·영광·장성 등 남은 두 곳 공천도 조만간 마무리할 예정이다.

목포는 윤선웅 전 목포시 당협위원장, 나주·화순은 김종운 전 나주시의회 의장이 우선 추천됐다.

고흥·보성·장흥·강진은 김형주 전 광주시립민속박물관 학예연구실장, 해남·완도·진도는 곽봉근 전 국민의힘 국책자문위원회 고문, 영암·무안·신안은 황두남 전 신안군의원이 공천됐다.

앞서 여수갑에는 박정숙 전남도당 산림환경분과위원장, 순천·광양·곡성·구례갑은 김형석 전 통일부 차관, 순천·광양·곡성·구례을은 이정현 지방시대위원회 부위원장의 단수공천이 확정됐다.

국민의힘은 광주와 전남에서 각각 1석, 모두 2석 이상 당선을 목표로 하고 있다.

주기환 광주시당위원장은 "광주·전남에서 민주당 일당 독점 구도를 타파하고 국민의힘 소속 국회의원이 나올 수 있도록 지역 발전을 위한 공약과 실현 가능한 정책으로 대결하겠다"고 말했다.

areum@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