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파묘' 500만명 돌파…'서울의 봄'보다 빨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묘' 500만명 돌파…'서울의 봄'보다 빨라

장재현 감독의 오컬트물 '파묘'가 500만 관객 고지를 밟았습니다.

배급사 쇼박스 측에 따르면 '파묘'는 개봉 열흘째인 오늘(2일) 오후 누적 관객 수 500만명을 돌파했습니다.

이는 작년 최고 흥행작이자 '천만 영화'인 '서울의 봄'보다 나흘 빨리 500만 관객에 도달한 것으로 지난 3·1절 오전 누적 관객 수 400만명을 기록한 파묘는 약 하루 만에 100만명을 더했습니다.

거액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하게 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에게 벌어지는 일을 그린 '파묘'에는 최민식과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 등의 배우가 출연했습니다.

곽준영 기자 (kwak_ka@yna.co.kr)

#파묘 #500만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