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6 (화)

달리던 승용차 활활 타고 있는데..사라진 운전자, 무슨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28일 오후 4시17분께 인천시 서구 가좌동의 한 도로에서 주행 중이던 차량에서 불이났다. 사진=인천소방본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불길에 휩싸인 승용차를 두고 운전자가 사라져 경찰이 사라진 운전자의 행방을 쫓고 있다.

28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17분쯤 인천시 서구 가좌동의 한 도로에서 “달리던 차량에 불이 났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경찰과 소방 당국이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차량에는 불길과 연기가 치솟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그러나 운전자는 사라지고 없었다.

불은 차량을 모두 태운 뒤 14분 만에 꺼졌다. 현장에는 소방관 등 인력 15명과 장비 5대를 투입됐다.

운전자는 사고 당시 현장을 벗어난 뒤 지금까지 행방이 묘연한 상태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승용차 운전자가 화재 사고 후 현장을 벗어난 것으로 보고 행방을 쫓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운전자가 화재 발생 뒤 차량에서 나와 대피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로서는 방화 등의 범죄 혐의점은 보이지 않으나, 정확한 화재 발생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차량불 #사라진운전자

moon@fnnews.com 문영진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