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이슈 혼돈의 가상화폐

'고공행진' 비트코인, 6만3000달러 돌파…2021년 11월來 처음(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현물ETF로 수요 유입-4월 반감기 도래

올해 40% 급등…투자자들, 신기록 기대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신정원 기자 = 대표 암호화폐 비트코인이 28일(현지시간) 급등세를 이어가며 2021년 11월 이후 처음으로 6만3000달러를 돌파했다.

코인메트릭스에 따르면 비트코인 개당 가격은 이날 24시간 전 대비 10% 오른 6만3093.07달러를 기록했다고 CNBC는 전했다.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6만 달러를 돌파한 뒤 상승세를 이어갔다. 다만 미 동부시간 기준 낮 12시50분 현재 조정을 거쳐 6만1000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의 역대 최고가는 6만8982.20달러다.

비트코인은 이번 주에만 약 20% 급등했다. 올해 기준으론 40% 넘게 올랐다.

비트코인은 전날 전체 시가총액(시총)이 2021년 12월 이후 처음으로 2조 달러를 넘어섰다.

투자자들은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출시로 접근에 쉬워진 데다 4월 반감기를 앞두고 있어 비트코인 가격이 올해 새로운 기록을 세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암호화폐 업체 LMAX 그룹의 시장 전략가 조엘 크루거는 "비트코인 공급이 절반으로 줄어드는 동안 ETF가 새롭고 더 많은 수요를 끌어들일 것"이라면서 "비트코인 경제학은 비트코인이 더 올라가야 한다고 지시한다"고 분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wshi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