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서울대병원 노조 "공공병원 2배 늘리고 공공의대 설립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대병원 노동조합은 의대 증원으로 늘어난 의사 인력이 필수의료와 지역에 배치되도록 공공의료를 강화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노조는 오늘 서울대병원 시계탑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필수·지역·공공의료 강화를 제대로 하기 위해서는 현재 5%밖에 되지 않는 공공병원을 2배 이상 확대하고 공공의대를 설립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공공의대 확대와 지역의사제 도입, 공공병상 확충 등 공공의료 강화 정책이 뒷받침되지 않는다면 의사 부족 문제로 야기된 문제를 제대로 해결할 수 없을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백소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