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1 (일)

'웡카', 올해 첫 300만 돌파…티모시 샬라메 흥행 파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웡카'가 올해 첫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웡카'는 가진 것은 달콤한 꿈과 낡은 모자뿐인 윌리 웡카(티모시 샬라메 분)가 세계 최고의 초콜릿 메이커가 되기까지 놀라운 여정을 그린 스윗 어드벤처다.

조이뉴스24

'웡카'가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사진=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웡카'는 2월 26일 오후 4시 13분 기준 300만125명을 동원했다. 이는 개봉 27일 만 300만 돌파다.

올해 외화 최고의 오프닝 스코어(17만9742명)를 기록한 '웡카'는 개봉 9일째 100만 관객 돌파, 16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티모시 샬라메 역대 최고 흥행작에 등극한 데 이어 27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는 등 연일 흥행 기록을 써 내려가고 있다. 여기에 글로벌 누적 수익 6억 1,724만 달러(한화 약 8,220억 원)를 달성, 전 세계를 사로잡은 초콜릿 신드롬의 위력을 실감케 한다.

또한 지난주 내한 일정으로 대한민국을 뜨겁게 달군 '듄: 파트2'가 오는 2월 28일 개봉을 앞둔 가운데 전체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놀라운 흥행 파워로 새해 극장가에 이어 3월 극장가까지 접수할 티모시 샬라메의 활약상에 기대가 모아진다.

개봉 5주 차에 접어든 '웡카'는 개봉 이후 줄곧 CGV 골든에그지수 95%, 롯데시네마 9.3점, 메가박스 9점 등 전 세대 실관람객들로부터 높은 평점을 받고 있어 달콤한 입소문과 함께 장기 흥행을 이어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