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뉴템] 삼성전자, 2024년형 비스포크 무풍 에어컨 출시…"에너지 절약 기능 강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옥송이 기자] 삼성전자가 에너지 절약 기능을 강화한 2024년형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와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벽걸이' 신제품을 26일 선보인다.

신제품은 에너지 절약 기능을 강화하고 리모컨 없이 빅스비를 통해 에어컨과 다른 가전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

스탠드형인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전 모델이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또는 2등급이다. 냉방 효율이 1등급 최저 기준보다 10% 더 높은 고효율 에너지 절전 모델도 확대했다.

스마트싱스 앱에서 AI 절약 모드를 사용하면 에너지 사용량을 최대 30%까지 절약해준다. 최대 절전율이 20%였던 전작보다 에너지 효율이 높아졌다.

전 모델에 빅스비가 적용돼 가전 제어 경험이 한층 편리해졌다. 삼성 측은 "에어컨의 음성인식 기능은 지난 2013년 첫 탑재 이후 발전했다"며 "올해는 스마트싱스에연결된 타 가전까지 에어컨으로 제어할 수 있게 됐다"며 "에어컨이 거실 내 허브 역할을 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거실에서 에어컨을 통해 로봇청소기 비스포크 제트 봇 AI에 음성 명령을 보내 청소를 시작하거나, 귀가·취침·영화 감상 등 상황별로 설정해둔 스마트싱스 자동화 기능을 말로 실행하면 연결된 기기들을 한 번에 작동시킬 수 있다.

운전 예약, 외부 날씨에 따른 운전, 부가기능 설정, 에러 진단 등 다양한 부가기능을 리모컨 없이 음성만으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에어컨을 켜고 끄거나 온도를 조절하는 등 간단한 음성 제어는 에어컨 기기 자체에서 지원돼 와이파이 연결 없이도 가능하다.

실내 움직임을 인지해 에어컨을 알아서 작동하는 기능도 새롭게 적용했다. 실내에서 움직임이 없다고 판단되면 일정 시간 이후 절전 모드로 전환하거나 전원을 끄는 '부재 절전'으로 에너지를 절약한다.

AOD(Always On Display) 기능도 신규 탑재돼 에어컨 전원이 꺼져 있어도 실내외 온도, 실내 습도와 공기질, 외부 날씨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벽걸이형도 에너지 절감 기능을 강화했다. AI 절약 모드에서 압축기의 작동을 최적화해 에너지 사용량을 최대 30% 절감할 수 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