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1 (일)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양천구, 식품위생업소 1~2% 저금리 융자 지원…총 2억 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업시설 및 영업장 내 화장실 개보수 등 시설개선 용도, 연 1~2% 금리 융자 지원

2월 26일부터 기금 소진 시까지 양천보건소 보건위생과에 선착순 방문 접수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고물가 · 고금리로 어려움을 겪는 식품위생업소를 대상으로 위생수준 향상을 위한 시설개선 비용을 지원하는 2억 원 규모의 ‘식품진흥기금 융자’를 지원한다.

구는 2월 26일부터 희망자 신청을 받는다.

올해 융자 금리는 1~2%로, 구는 지난해 수준으로 금리를 동결해 지역 내 영업자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했다.

지원대상은 양천구에서 1년 이상 영업 중인 일반 · 휴게음식점, 식품제조 · 가공업소 등으로 총 3470곳이다.

융자 종류는 영업장의 수리, 개 · 보수 및 위생장비 구입 등을 위한 ‘시설개선자금’과 ‘화장실 시설개선자금’으로 나뉜다.

‘시설개선자금’은 식품제조 · 가공업, 일반 휴게음식점, 제과점, 위탁급식영업장이 신청대상이며, 업소당 최대 5000만 원을 연이율 2%, 1년 거치 3년 균등분할 상환조건으로 융자를 지원한다. ‘화장실 시설개선자금’은 식품접객업소를 대상으로 업소당 최대 2000만 원을 연이율 1%, 1년 거치 2년 균등분할 상환 조건으로 지원한다.

희망 업소는 구청 누리집을 참조해 신청서, 사업계획서 등 구비서류를 작성해 2월 26일부터 양천보건소 보건위생과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기금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융자지원 신청을 받는다. 최종 지원 여부는 취급은행 여신관리규정에 의한 담보 설정 등에 따라 결정된다.

구는 쾌적하고 안전한 외식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2000년에 ‘식품진흥기금’을 조성, 최근 10년간 융자 지원 실적은 3억5000만 원이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식품진흥기금 융자가 고금리 · 경기침체로 경영난을 겪는 식품위생업소 영업주 여러분의 운영 부담 완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가 공급될 수 있도록 식품위생업소 위생 상태를 꼼꼼히 챙기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