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속보] 유명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숨진채 발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신사동호랭이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유명 작곡가 겸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이호양)가 23일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41세.

가요계에 따르면 지인이 신사동호랭이와 이날 연락이 닿지 않아 찾아갔다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관계자는 “사망한게 맞다”며 입장을 정리 중이라고 했다.

신사동호랭이는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를 데뷔시킨 인물로 EXID ‘위아래’, 티아라 ‘롤리 폴리’, 모모랜드 ‘뿜뿜’, 에이핑크 ‘노노노’, 포미닛 ‘핫이슈’, 현아 ‘체인지’ ‘버블팝’ 등을 작곡한 히트메이커다.

과거 한 방송에서 자신의 예명에 대해 “인터넷 게임에 빠져있을 때 별명이 신사동 호랭이였다”며 “자주 가던 PC방이 신사동에 있었다”고 밝힌 바 있다.

husn7@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