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4 (수)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라인, 日서 유료 AI 비서 서비스 출시…韓 출시는 미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日 라인 앱에 ‘AI 어시스턴트’ 기능 추가…“한국 및 글로벌 확대 적용은 아직”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나연기자] 글로벌 메신저 ‘라인(LINE)’이 생성형 인공지능(AI) 비서 서비스를 출시했다.

22일 정보기술(IT)업계에 따르면 네이버의 일본 관계사인 일본 라인야후는 최근 애플리케이션(앱) 라인에 ‘라인 AI 어시스턴트’ 기능을 도입했다.

이 기능은 라인 채팅방에서 AI와 질문하고 상담할 수 있는 서비스로, ‘챗GPT’ 개발사인 오픈AI의 응용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API) 등의 도구를 사용해 구현됐다.

사용자는 라인 AI 어시스턴트를 통해 ▲작업 및 숙제에 대한 아이디어 얻기 ▲이미지와 파일을 번역 및 요약 ▲이미지 분석 통한 칼로리 계산 ▲레시피 검색 등의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라인 AI 어시스턴트는 AI로부터 하루에 최대 5회까지 무료 답장을 받을 수 있는 ‘무료 플랜’과 월 990엔(한화 약 9000원)으로 모든 기능을 원하는 만큼 이용하는 ‘유료 플랜’으로 나뉜다.

무료 서비스 경우, 채팅만 사용할 수 있으며 이미지와 파일을 번역 또는 요약하거나 분석하는 기능은 제공되지 않는다.

다만, 라인 AI 어시스턴트는 일본 라인 앱에서만 이용할 수 있다. 한국 및 글로벌 라인 앱 통합 적용은 아직 검토되지 않고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네이버클라우드의 기업 간 거래(B2B) 서비스 부문 사업을 제외한 네이버의 AI 기능 대다수는 서비스 고도화와 이용자의 플랫폼 체류 시간 확대 차원에서 무료로 제공되고 있다.

생성형 AI 검색 서비스 큐:(Cue:)가 대표적이다. 네이버는 지난해 11월 말 PC 통합검색에 큐:를 적용한 데 이어 올해는 모바일 검색 환경에도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