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9 (금)

술 취해 운전 중인 택시기사 폭행 혐의 50대 입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귀포=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술에 취해 별다른 이유 없이 운전하던 택시 기사를 폭행한 50대 승객이 경찰에 붙잡혔다.

연합뉴스

승객이 택시기사 폭행(PG)
[제작 이태호]


서귀포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운전자 폭행) 혐의로 50대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A씨는 21일 오후 8시 40분께 서귀포시 남원읍 한 도로 위를 달리던 택시 안에서 60대 택시 기사 B씨 목을 조르고 주먹으로 머리 등을 때린 혐의를 받는다.

A씨는 택시에 타자마자 아무런 이유 없이 행패를 부린 것으로 나타났다.

택시 기사 신고를 받은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하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dragon.m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