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1 (일)

안규백 “추미애·전현희·이언주, 수도권 전략공천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 이언주 전 의원 /뉴스1


더불어민주당 안규백 전략공천관리위원장은 22일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 이언주 전 의원을 “여전사 3인방”이라면서 이들이 수도권에 전략 공천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안 위원장은 이날 KBS 라디오에서 ‘이 세 사람이 수도권, 서울을 위주로 전략 공천될 것이라 예상해도 크게 틀리지 않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했다. 안 위원장은 “우리 민주당의 ‘여전사 3인방’이라고 닉네임을 붙이고 있다”며 “이 세 분은 아마 임전무퇴의 자세를 준비하실 것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안 위원장은 당이 일부 지역에서 현역 국회의원을 배제하고 여론조사를 돌린 데 대해서는 “무리한 측면이 있지만, 선거 때가 되면 다양한 시뮬레이션을 돌리는 건 기본”이라고 했다.

이어 “선거 때가 되면 다양한 시뮬레이션을 돌려서 어느 후보가 어느 지역에 적합한 후보인가, 또 어느 후보가 어느 지역에 경쟁력이 있는가(를 조사한다)”며 “당이 생각하는 전략 지역에 어느 후보를 내보내야 상대 후보를 꺾을 수 있는가 이런 것을 다양하게 조사하기 위해서 하지 않았나 싶다”고 했다.

[김승재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