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이슈 스마트폰 소식

노태문 삼성 MX 사장 "갤럭시 AI,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에 적용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옥송이 기자] "갤럭시 AI는 이제 시작이다. 갤럭시 S24 시리즈를 개발하며 구상했던 많은 새로운 아이디어와 콘셉트는 기술이 더욱 발전되고 고도화되면서 더욱 새롭고 혁신적인 기능들로 지속 소개될 예정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이 21일 기고문을 통해 모바일 AI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비전을 드러냈다. 노 사장은 지난달 공개한 갤럭시 S24 시리즈와 관련해 갤럭시 AI를 활용해 새로운 혁신 기능을 준비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그는 "지난 수십년 간 삼성에서 놀라운 기술 혁신과 아이디어를 수없이 지켜보았고, 이를 적용한 제품들을 개발해 왔다"며 "AI 기술만큼 세기적 판도 변화를 이끌 혁신은 없었다고 생각한다. 갤럭시 S24 시리즈 출시를 통해 이런 변화의 과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었다는 것이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모바일 기기가 AI의 가장 중요한 시작점이라고 믿는다. 삼성의 폭넓은 제품 포트폴리오, 열린 협력 철학 등을 바탕으로 모바일 AI시대를 열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갤럭시 AI를 준비하는 과정에 대해서는 "모바일 AI의 미래를 준비하며 AI 기술이 어떻게 우리의 삶을 향상시키고 사회 변화의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을지 많은 고민을 했다"며 "이러한 숙고 속에 만들어진 AI기술들이 장벽 없는 일상의 소통을 가능하게 하고, 많은 일들을 더욱 쉽고 효율적으로 해결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제품 축시 이후 가장 많이 사요되는 갤럭시 AI의 기능으로는 검색 도구인 '서클 투 서치', 언어의 장벽 없는 소통을 가능케 한 실시간 통역과 채팅 어시스트, 프로비주얼 엔진을 바탕으로 한 포토 어시스스트 기능을 꼽았다. 또한 AI 업계 리더들과 협력을 통해 더욱 다양한 제품 카테고리에서 갤럭시 AI 경험을 강화하고 확대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AI 기술 개발에 대해서는 "AI의 정확성과 신뢰성, 지적재산권을 둘러싼 논쟁이 뒤따르는 등 AI 개발은 엄중한 책임이 뒤따른다. 기업들이 열린 자세로 협력하고, 신중한 접근으로 AI 경험을 정의해, 사용자가 안심하고 신뢰할 수 있는 AI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보안과 개인정보 관리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온디바이스(On-device)와 클라우드 기반의 AI를 결합한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접근했다"며 "앞으로도 투명성과 사용자 선택권 보장을 통해 갤럭시 제품의 보안과 개인정보 보호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언급했다.

끝으로 노 사장은 모바일 AI 시대의 주인공은 갤럭시 사용자임을 강조했다. 그는 "갤럭시 AI는 앞으로도 사용자들의 목소리를 듣고, 여러분들을 주인공으로 더욱 진화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