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4 (토)

유영일 테르텐 대표, 산업의 밤 행사서 정보보호 장관 표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기념사진 촬영 모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르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한 '2023년 정보보호 산업인의 밤' 행사에서 본사 유영일 대표가 '정보보호산업발전 유공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유 대표는 세계최초로 국제 드론해킹방어대회(Hack the DRONE Festival)를 기획하고 운영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드론 보안 산업 개척에 앞장서왔다는 게 주최 측 평가다.

유영일 대표는 “테르텐은 늘 향상된 정보보호 기술을 준비하며 정보보호산업발전 이바지에 전사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회사는 지난 2000년 출범 후 23년간 사이버보안 전문기업으로 성장했다. 화면캡쳐방지, 화면워터마크, 화면촬영방지, 멀티미디어DRM 등 데이터 보안 관련 기술 연구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2017년 사내에 사이버보안센터를 개소하고 각종 시스템에 대한 모의해킹, 취약점진단에 대한 컨설팅 사업 및 R&D를 추진하고 있다.

올해 IITP가 주관하는 국방 무인이동체 사이버보안 검증 프레임워크 및 시험환경 개발 R&D를 수행 중이다. 현재 드론 보안에 특화한 테르텐 유럽법인 설립을 준비하고 있다.

임중권 기자 lim9181@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