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정희용 의원, 고령·성주·칠곡군 특별교부세 72억 확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민의힘 정희용 국회의원(경북 고령군·성주군·칠곡군)은 지역 발전을 위한 2023년 하반기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72억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전자신문

국민의힘 정희용 의원.


앞서 지난 6월 63억원을 포함해 고령군·성주군·칠곡군은 올해 총 135억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하게 됐다.

고령군은 20억원의 특별교부세로 다산건강가족센터 조성사업(다산면, 10억원)을 추진한다. 맞춤형 체육·복지시설을 조성해 주민 복지가 크게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성산면 고령교 보수보 공사에 10억원을 투입해 재해 예방에 나선다. 총 20억원의 특별교부세가 확보된 성주군은 별의별문화마당 조성, 백천(안포제) 정비공사, 경산지구 급경사지 유지보수 정비사업이 속도를 낼 전망이다.

칠곡군은 32억원을 투입해 △경호천변 자전거 우선도로 개설(약목면) △남율2지구 도로사면 수해복구공사(석적읍) △남계교 교량 보수공사(약목면) △송정자연휴양림 환경 개선(석적읍) △왜관읍 도시계획도로 보행자교통사고 다발지역 개선(왜관읍)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정희용 의원은 “행안부 특교세 예산이 고령, 성주, 칠곡군 지역 주민들의 정주여건 개선과 편의 증진, 재해·재난 예방 등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성현희 기자 sunghh@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