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이슈 오늘의 외교 소식

외교부, 필리핀 민다나오 지역 민간인 공격에 규탄 성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폭탄 테러 현장 조사하는 필리핀 수사관들
(마라위[필리핀] EPA=연합뉴스) 필리핀 경찰 수사관들이 3일 폭탄 테러가 발생한 민다나오섬 마라위시 민다나오주립대 체육관에서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날 오전 체육관에서 가톨릭 미사가 진행되던 중 폭탄이 터져 지금까지 최소 4명이 사망하고 50여명이 다쳤다. [라나오델수르주 정부 제공] 2023.12.04 besthop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외교부는 최근 필리핀에서 가톨릭 미사 도중 발생한 폭탄테러 사건이 발생한 데 대해 "민간인을 대상으로 한 공격을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5일 밝혔다.

외교부는 이날 대변인 명의로 성명을 내고 "정부는 민간인에 대한 폭력적 공격행위는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는 확고한 입장을 재확인한다"며 "평화와 안정을 위한 필리핀 정부와 국민들의 노력을 지지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 3일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섬 라나오델수르주 마라위시의 민다나오주립대 체육관에서 가톨릭 미사 도중 폭탄이 터져 4명이 숨지고 54명이 다쳤다.

필리핀 당국은 해당 사건과 관련해 수사에 본격 착수한 상태다.

kit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