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영화 '저 하늘에도 슬픔이' 연출 김수용 감독 별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화 '저 하늘에도 슬픔이' 연출 김수용 감독 별세

1960년대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김수용 감독이 노환으로 오늘(3일) 새벽 별세했습니다.

향년 94세인 김 감독은 1958년 영화 '공처가'로 데뷔해 '저 하늘에도 슬픔이', '갯마을', '안개' 등의 작품을 잇따라 내놓으며 1960년대 한국 영화를 이끌었습니다.

1999년 마지막 작품 '침향'까지 모두 109편의 영화를 만들었으며, 1960년대 최고 흥행작 '저 하늘에도 슬픔이'는 대만 등으로 수출돼 해외에서도 인기를 끌었습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이며, 장례식은 영화인장으로 치러질 예정입니다.

이승국 기자 (kook@yna.co.kr)

#김수용 #저_하늘에도_슬픔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