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밤하늘,별로 수놓다"…천안 타운홀 미디어아트 설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천안의 역사와 관련된 천안8경 첨단 영상기술과 접목

파이낸셜뉴스

지난달 30일 정식 운영에 돌입한 충남 천안 동남구 ‘천안타운홀 전망대’ 미디어아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천안=김원준 기자] 충남 천안의 대표 명소인 동남구 문화동 ‘천안타운홀 전망대’에 미디어아트가 설치돼 겨울밤을 빛으로 수놓는다.

천안시는 지난달 30일 미디어아트 ‘밤하늘의 별’ 시연회를 갖고 공식 운영에 들어갔다고 2일 밝혔다.

도시재생 도시미관사업의 하나로 추진된 ‘밤하늘의 별’은 천안타운홀 전망대 일부 유리 벽면(5x4.1m)에 ‘프론트 특수 필름’을 적용, 야간 경관과 어우러진 미디어아트로 조성됐다.

‘밤하늘의 별’은 천안타운홀 전망대에 천안의 역사와 관련된 ‘천안8경’을 첨단 영상 기술과 접목한 실감형 미디어아트로 구현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세계로 확산되는 한류의 빛줄기’라는 주제로 모두 4장으로 구성됐다. 1장 ‘하늘아래 가장 편안한 곳’은 별똥별, 드론으로 형상화한 K-컬처 로고와 천안8경 중 1경인 독립기념관을 담았다. 고려부터 조선까지 천안의 역사를 표현한 2장 ‘헤리티지 천안’에는 태조산왕건길과 청동대좌불(4경), 국보 봉선홍경사갈기비(8경), 광덕산(7경)이 담겼다.

3장 ‘위대한 독립정신’에서는 유관순열사사적지(2경), 천안삼거리공원(3경), 아라리오조각광장(5경), 성성호수공원(6경) 등 한국근대사부터 현대사까지 확인할 수 있다. 4장 ‘K-컬쳐 in C-컬처’는 천안시 야경과 함께 즐기는 디지털 불꽃놀이로 구성됐다.

미디어아트는 매일 오후 7~9시 3차례 운영된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타운홀 미디어아트 조성으로 천안시의 특화된 야간관광 활성화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것”이라며 “원도심 활성화는 물론 천안이 야간 관광의 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