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1000만원을 100억대로'···'주식 천재' 24세 美 청년 "내 투자 원칙은 KISS"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4세의 젊은 나이에 1000만원을 100억원대 금액으로 불린 ‘주식 천재’ 미국 청년이 화제다.

미국 투자 전문지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지난 27일(현지시간) 24세의 젊은 나이에 800만달러(약 100억원)의 자산을 모은 잭 켈로그(24)에 대해 보도했다.

켈로그가 주식 투자를 익힌 곳은 온라인 강의였다. 그는 온라인 주식 트레이딩 수업으로 투자 기법, 인내심 등을 익힌 뒤 2021년부터 주식 투자에 뛰어 들었다. 처음 주식을 시작할 때 그의 종잣돈은 단돈 7500달러(약 1000만원)이었지만 2년 후 800만달러가량의 수익으로 불어났다.

켈로그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의 투자 원칙으로 'KISS'를 제시했다. Keep It Simple and Stupid(단순함과 우둔함을 유지하라)의 줄임말이다.

켈로그는 "추세선, 저항선, 지지선, 거래량 등 기본적인 데이터만 바탕으로 두고 주식을 거래했다"라며 "지표에 너무 의존하지 않았다. 데이터에만 의지하면 실제 거래되는 가격 추세를 놓칠 수 있다"라고 조언했다.

또 "지표를 지나치게 복잡하게 만들면 실제 가격 움직임보다 지표에 더 의존하게 되는 것"이라며 "실제로 거래할 때 손해를 볼 수 있다"라고 지적했다.

끝으로 잭 켈로그는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것은 자신의 마음을 다스릴 줄 아는 것"이라면서 "모든 투자자가 같은 데이터에 접근한다. 그러나 그 데이터를 보고 무엇을 하느냐는 오로지 개인의 결정에 달렸다"고 당부했다.

특히 켈로그는 투자자의 마음가짐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자신의 마음을 다스릴 줄 알아야 한다"라며 "모든 투자자가 같은 데이터를 받아 접근하지만, 해당 데이터를 보고 무엇을 하느냐는 건 본인의 결정에 달린 것"이라고 당부했다.

이어 "손해를 보는 대부분의 트레이더가 겪는 공통점은 정신력이 약하다는 것"이라며 "최고 전략, 지표를 가질 수는 있지만 이를 끝까지 고집할 수 있는 '규율'이 없기 때문에 나쁜 상황에 부닥치게 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대부분 투자자는 자신의 감정을 다스리기 위해 충분한 노력을 기울이지 않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종호 기자 phillies@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